어느 일본 의사의 양심 고백 > 유머

본문 바로가기
사이드메뉴 열기

유머 HOME

어느 일본 의사의 양심 고백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지금지금 댓글 0건 조회 23회 작성일 24-07-06 21:57

본문

현직 전문의의 솔직한 고백 『의사에게 살해당하지 않는 47가지 방법』. 40년 동안 의사로 일해 온 곤도 마코토가 병원의 진료에 대한 불편한 진실을 폭로한 책이다. ‘암은 절제하지 않아야 낫는다’, ‘항암제는 대부분의 암에 효과가 없다’ 등 의료계의 상식을 뒤엎는 발언을 서슴지 않으며, 과잉 진료로 이어지는 조기 암 진단이나 지나친 건강검진으로 인한 피해를 막아준다. 그리고 병원과 약을 멀리함으로써 건강하게 살 수 있는 방법을 제시한다.

 

그는 특히 병원에 자주 갈수록 불필요한 약이나 과도한 의료행위로 수명이 단축되기 쉽다고 강조하면서, 환자를 상품으로만 취급하는 의료 현실에서 자신보다 환자를 더 사랑한 의사의 진심 어린 고백을 담고 있다. 더불어 잘못된 의학 상식을 바로잡아 주고 약에 의존하는 습관을 없애준다.

 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 

의사들 말 맹신하는 인간들 특징:

 

병원이 사업이 아니라 자선행위 인줄 알며 의사들은 수익 압박 안받고 사는줄 앎

 

어느 일본 의사의 양심 고백

RIXHwGz.jpeg

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